Loading...

위생이 중요한 때 외출에서 돌아오면 LG 스타일러로 의류 케어하는 습관

프로필 이미지

얼마 전 11년 만의 최악의 황사로 황사 경보가 닥쳤었죠. 와.. 커튼을 쳐봤더니 앞 동 사이로 보여야 할 고속도로와 건물들이 하나도 보이질 않아요.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수치도 <매우 나쁨>이고 아이들 학교 소식 알려주는 앱에서는 미세먼지 경보에 따른 생활수칙 안내문이 수시로 날아오네요. 통 이런 날은 최대한 외출을 자제하는데 생활하다 보면 이런 날도 어쩔 수 없이 일상생활을 해야 해요 ㅠㅠ 황사와 미세먼지뿐 아니라 각종 바이러스와 유해세균까지.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는 요소들이 너무나 많아진 요즘. 그래서 외출 후 돌아오면 손을 깨끗이 씻는 개인위생을 철저히 지키고 있지만 바깥 활동하며 묻어서 집안으로 함께 들어온 먼지며 유해세균 때문에 안심할 수 없는 게 현실이죠. 매일 세탁해도 되는 옷들은 집에 들어오자마자 벗어서 자주 세탁을 해서 입고 있는데요. 하지만 매일 빨 수 없는 겉옷이나 옷감 특성상 세탁소에 맡겨야 하는 옷들은 한 번 입고 나갔다 왔다고 빨 수도 없고. 요즘 같은 때는 정말 의류관리기 스타일러가 필수처럼 느껴져요. 그래서 저희 집 현관 가까운 쪽 거실 한 쪽에는 LG 오브제컬렉션 스타일러가 자리 잡고 있어요! LG 오브제컬렉션 슬림 스타일러 미스트베이지 디자인까지 훌륭해서 거실에 두어도 인테리어적인 면에서도 전혀 거슬림이 없이, 예쁜 인테리어를 완성해 주니 요즘은 저희 집처럼 거실에 두고 사용하시는 분들도 정말 많답니...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