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 천옌시, 가진동 둘의 풋풋한 사랑... - 담아의 인플루언서 홈
Loading...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 천옌시, 가진동 둘의 풋풋한 사랑

프로필 이미지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 那些年,我們一起追的女孩, You Are the Apple of My Eye, 2011 감독: 구파도 출연: 가진동(커징텅 역), 천옌시(션자이), 오견(차오 궈셩), 학소문('뚱보' 아허), 채창헌('사타구니' 랴오잉홍), 언승우(쉬 보춘), 만만(후지웨이) 영원히 내 눈 속의 사과 같은 너.. 그 때 너도 날 좋아했을까? 이제 막 17살이 된 나, 커징텅(가진동)은 시도 때도 없이 서 있는 ‘발기’ 쉬보춘과 어떤 이야기건 꼭 등장하는 ‘뚱보’ 아허, 세상에서 자신이 가장 잘 생겼다고 생각하는 ‘머저리’ 라오차오, 재미 없는 유머로 여자들을 꼬시려는 ‘사타구니’ 랴오잉홍이라는 친구들이 있다. 고등학교에서도 같은 반이 된 친구들과의 유일한 공통점은 최고의 모범생 션자이(진연희)를 좋아한다는 것! 어느 날, 커징텅은 여느 때처럼 교실에서 사고를 친 덕분에 션자이에게 특별 감시를 받게 되고 이를 계기로 모범생과 문제아 사이 백 만년만큼의 거리가 점점 좁혀지는 듯 했다. 하지만 마음과 달리 잘해보려는 일도 자꾸만 어긋나고, 커징텅과는 달리 친구들은 션자이의 사랑을 얻기 위해 아낌없이 표현하고 경쟁한다. 게다가 애써 한 고백에 션자이는 대답하지 않는다. 그리고 15년 후 다시 만난 션자이는… 32살의 내가 17살 나에게 보내는 고백, 그 시절 너는 반짝반짝 빛이 났었다! 네이버 영화 영화관으로 발걸음이 쉽게 떨...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