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파힘> 방글라데시 체스 신동 뒤에 있던 사람들

프로필 이미지

파힘, Fahim, 2019, 피에르 프랑소아즈 마틴 라발 영화 <파힘>은 실화를 바탕으로 방글라데시 체스 신동과 아버지의 고군분투를 다루고 있다. 따스한 감동과 진한 부성애가 어우러지며 때 묻지 않은 순수함을 오랜만에 만끽하는 힐링 영화다. 피에르 프랑수아 마르탱- 라발 감독은 우연히 TV 쇼에 출연한 파힘 모함마드를 보고 이야기에 매료되어 영화화를 결정했다고 한다. 실제 외국인 신분으로 프랑스 대회를 우승하고 월드 주니어 체스 챔피언 자리에 오른 방글라데시 천재 소년의 삶을 스크린에 옮겨왔고, 사회적 문제를 첨가해 주목을 끌었다. 난민 소년 아사드 아메드를 캐스팅해 극의 사실감을 높였다. 인권이 보장된 나라, 자유의 나라 프랑스마저도 전 세계에서 몰려오는 이민자, 망명자, 불법체류자를 어쩌지 못해 우왕좌왕하는 형세가 다른 유럽국과 다르지 않음을 보여준다. 선진국이 허울 좋은 명목과 규제를 따지는 동안에도 길바닥에서 사람들이 죽어가고 있음을 은연중에 드러낸 목소리도 빼놓지 않았다. 때문에 편견 없이 받아준 체스 교습소 식구들은 지구촌에 모여 사는 인류에게 필요한 연대와 관용을 보여주는 사례라 할 수 있다. 영화는 체스라는 스포츠로서의 묘미와 재미를 조금만 벗겨내면 인권의 사각지대의 허점을 발견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천재성, 부성애, 스승의 가르침은 한 팀 영화 <파힘> 스틸 방글라데시에서 뛰어난 체스 실력을 갖고 있었지만 아버지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