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책육아 다독다독언어 읽으며 문장 원리 술술

프로필 이미지

#다독다독언어 #책육아 안녕하세요. 신유딩이에요. 예전에는 그저 아이와 책을 읽는 시간을 가지는 것만으로 책육아 한다고 생각했는데 진정한 읽기독립을 위한 다독이 필요하겠더라고요. 다독다독언어는 아이와 즐거운 책읽기를 통해서 문장원리를 익힐 수 있는 언어특화동화책이에요. 일러스트도 감각적이고 개성만점 캐릭터들이 있어서 지루하지 않게 볼 수 있어요. 아이와 이야기를 하다보니 아이가 안과 못의 차이를 명확히 모른다는 걸 알게되었어요. 마침 집에 언어특화도서인 다독다독언어에 부정부사 편이 있어서 함께 읽으면서 알아가보기로 했어요. <못 나는게 아니라, 안 나는 거야!> 할아버지와 손자의 이야기에요. 손자에게 할아버지는 슈퍼히어로죠. 할아버지, 우리 여기서 날아요. 왜요? 못 날아요? 손자가 슈퍼히어로 할아버지께 날자고 제안해요. 이런, 망토를 안 가져왔네. 날 수 없는 할아버지께서는 망토를 안 가져왔다고 말하죠. 재미있게 읽는 활동을 통해서 부정부사의 차이에 대해서 알게 되는 거죠. 비슷한 패턴으로 계속 반복이 되요. 그러면서 "안" 과 "못"의 차이를 아이가 배울 수 있게 도와주죠. 책육아 목표 1순위가 읽기독립 이라고 해요. 다독다독언어가 좋은게 책을 읽는 것만으로도 언어능력이 쌓이는 거죠. 아이가 6살이 되면서 주변에서 슬슬 한글을 떼는 친구들이 생기고 있는데요. 저는 아직은 아이와 한글떼기할 생각은 없거든요. 다독을 통해서 자연스럽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