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강아지 이갈이 시기와 관리 방법

프로필 이미지

영구치가 한번 자라기 시작하면 평생을 써야하기때문에 평상시 구강 건강 관리가 중요하다고 알려져 있어요. 우리의 반려견도 마찬가지로 젖니가 빠지고 영구치가 자라나게 되는데 오늘은 강아지 이갈이 시기에 대해 알아보고, 어떤 관리를 해줄수 있을지 알아보아요~ 이빨은 몇개일까?태어나서 개린이 시절에 사용하게 되는 젖니의 개수는 28개이며 이 젖니까 빠지고 강아지 이갈이 시기를 거친 후에는 성견으로 성장하면서 평생 쓰게되는 42개의 영구치를 가지게 됩니다. 젖니는 태어난지 10주정도까지 자라게 되는데, 앞니를 시작으로 송곳니 작은 어금니까지 나게 되고 큰 어금니는 개린이 시절에는 없고, 영구치가 자랄때 가지게 된다고 해요. 강아지 이갈이 시기는?개린이 시절때 쓰는 젖니가 하나씩 빠지고 영구치가 자랄때를 이갈이 시기라고 불리고 있는데요, 영구치가 자라는데는 강아지가 태어나고 8개월 정도면 모두 난다고 해요. 8개월 정도까지 되었을때 영구치가 다 자리 잡지 못했거나 이빨 구조에 문제가 있다면 추후에 구강 건강 문제를 일으킬수 있어서 병원 검진이 필요할수 있고, 강아지마다 이갈이 시기의 편차가 있을수 있지만 영구치가 잘 나고 있는지 성장기때 잘 관찰해 주는 것이 좋겠습니다. 이갈이 시기 관리 방법태어날때 부터 이빨을 가지고 태어나는 것이 아니라 2~4주 사이부터 젖니가 자라기 시작하는데, 이빨이 나기 시작하면서 어미견은 새끼가 젖 무는 것을 떼려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