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신라고찰 양산내원사 3대 문화재는? 양산내원사금고 , 양산내원사아미타삼존탱 , 양산내원사석조보살좌상

프로필 이미지

원효대사가 당나라로 기와장을 날려보내 스님1천명을 구해서 천성산으로 데려와 성불시겼다는 그곳 양산내원사 어떤 사찰인가 ? 부산에 인접한 양산에는 통도사와 내원사 두 사찰이 자리하고 있다. 통도사보다는 규모는 작지만 비구니스님들의 도량으로 널리 알려져 있는 고찰이다. 내원사는 통도사 가기전 천성산 내윈사계곡 깊숙히 자리하고 있다. 사찰까지 들어가는 6km되는 내원사계곡은 사계절 좋은 곳으로 유명하다. 사찰까지 들어가는 계곡옆 도로는 드라이브길로도 경치가 좋다. 양산 내윈사계곡 사찰입구에 요금소가 있다. 차량 주차비 2,000 원 , 입장료 어른 2,000원은 문화재관리기금 이란다. 주차비는 그렇다고 해도 입장료는 대부분 사찰에서 무료인데 아깝다. #양산내원사 는 양산시 천성산(千聖山) 자락에 있으며 신라시대의 원효대사가 창건한 사찰로 양산 통도사의 말사이다. 천성산과 당나라 스님 1천명을 구한 윈효대사의 효척판구중 (曉擲板求衆 )이야기는 좀 허무맹랑한 전설이지만 유명해서 옮겨 본다. 《 673년(문무왕 13) 원효가 동래군 장안면 불광산에 있는 척판암(擲板庵)을 창건하여 주석하던 중, 당나라 태화사의 1,000명 대중이 장마로 인한 산사태로 매몰될 것을 알고 ‘효척판구중(曉擲板求衆)’이라고 쓴 큰 판자를 그곳으로 날려보냈다. 당나라 대중들이 공중에 떠 있는 현판을 보고 신기하게 여겨 법당에서 뛰쳐나와 보는 순간 절 뒷산이 무너져 큰 절...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