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유배 온 고산윤선도, 형을 만나러 온 윤선량 이별장소 일광삼성대 와 난계 오영수 소설 갯마을 배경지 강송정

프로필 이미지

부산의 동쪽 일광은 이제 신도시가 되어 아파트가 우우죽순처럼 들어 섰다. 그리고 교통도 편리해져 주말이면 동해선 열차를 이용 많은 분들이 찾는다. 동해선이 다니지 않고 , 신도시 아파트들이 들어서기 전에는 호젖한 해안으로 조용히 찾아 혼자만의 낭만을 즐기수 있었는데 ,이젠 그렇지 못한곳이 되었다. 그래서 주말을 피해서 조용한 평일에 동해선 전동차를 타고 일광역에 내렸다. 북쩍거리던 일광해변은 평일이라 조용하여 혼자 즐기기에 딱 좋은 날이였다. 일광해수욕장 중심에 위치한 삼성대를 기준으로 서쪽은 학리포구 학리마을이고 동쪽은 오영수문학비가 있는 강송정 과 횟집들이 모여있는 이천마을이다. 일광을 형성하게 된 #일광해수욕장 본격적으로 일광해수욕장 호안을 걷기 시작합니다. #일광해수욕장 은 동해 남부해안의 해수욕장으로 여름철이 되면 가족동반 피서객이 많이 찾는 곳으로 백사장 길이는 1km, 수온은 섭씨13도며, 백사장 왼편에 소나무숲인 강송정이 있다.또, 인근에 있는 칠암에는 횟집촌이 형성돼 싱싱한 육질의 생선회를 맛볼 수 있어 해 마다 많은 피서객들이 찾는 곳이다. 그리고 코로나 이전에는 매년 8월 1일부터 4일간 갯마을 마당극 축제가 열리는데 수상무대에서 펼쳐지는 마당극은 애증과 갈등, 시대를 풍자한 극으로 많은 피서객들을 희로애락의 세계로 인도햇던 해수욕장이 였는데 올해도 불가할 것 같다. 일광해수욕장에서 제일 중요한 #일광삼성대 이야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