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디즈니,결국 <뮬란>도 극장 개봉 포기하고 9월 4일 디즈니 플러스 공개 결정

프로필 이미지

디즈니가 결국 대작 <뮬란> 실사판의 극장 개봉을 포기하고 대신 올 9월 4일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 플러스를 통해 29 달러 99 센트의 프리미엄 대여가로 공개할 것이라고 버라이어티가 전했습니다. 하지만 디즈니 플러스에서 이용할 수 있는 다른 컨텐츠와는 다르게 이 스트리밍 서비스에 접근 가능한 미국과 다른 나라들의 소비자들은 매달 구독료 위에 프리미엄 가격을 지불할 예정입니다. 디즈니 플러스를 이용할 수 없는 국가에서는 극장에서 개봉할 예정입니다. 디즈니 CEO 밥 차펙은 "이번 <뮬란>의 큰 움직임은 팬데믹 동안 필요한 것이고 회사의 새 비즈니스 모델을 반영한 게 아니다" 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우린 우리가 찾은 어떤 새 비즈니스 모델이 있다고 말하는 것에 반대하는 유일한 제품으로 이 작품을 찾았다" 고 밝혔습니다. 이번 개봉 움직임은 스튜디오의 디즈니 플러스에 대한 신뢰가 커지고 있음을 강조하고 있는 것으로 보여집니다. 테마 파크와 크루즈,영화 극장,소매점을 포함한 비즈니스 대부분이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으로 손해를 입고 있는 가운데 디즈니 중역들에 의하면 이 영화 같은 작품을 가져오는 것이 디즈니 플러스를 위해 사인한 상당히 큰 자극일 수 있다고 밝혔다고 합니다. 이어 이번 공개가 이 영화에 투자된 엄청난 제작비를 회수할 수 있는 기회로 보고 있다고도 알려졌습니다. 원래 이 영화는 지난 3월 27일 개봉할 예정이었습니다. 스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