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단독] 시나리오 작가 안소니 맥카튼,아티스트 장 미셸 바스키아-앤디 워홀 소재 연극 '더 콜라보레이션' 각색

프로필 이미지

<보헤미안 랩소디>,<사랑에 대한 모든 것>의 시나리오 작가 안소니 맥카튼과 그의 제작 배너 뮤즈 오브 파이어 프로덕션이 투자/제작사인 컴펠링 픽쳐스와 함께 차기 연극 '더 콜라보레이션'의 장편 각색판으로 재결합한다고 데드라인이 단독으로 전했습니다. 이미 그가 각색 작업을 시작한 이 작품은 1980년대 아티스트인 장 미셸 바스키아와 앤디 워홀 사이 비상한 창작 관계에 집중하며 그들이 함께 한 작품을 위한 추진력이 얼마나 대조적으로 되었는지를 보여줄 예정입니다. 현재 빠르게 제작이 진행 중이며 올 2022년 런던에서 원작 연극이 첫 공연을 마친 직후 제작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바스키아는 홈리스 거리 아티스트로 뉴욕 예술 현장에서 처음 떠올랐고 자신이 거리에 발전시킨 기술과 아이디어들을 가지고 직접 자신을 센세이션하게 만든 세계 최고의 갤러리로 변신시켰습니다. 워홀은 일찍부터 미술 세계에서 빠른 상승세를 탔지만 당시 바스키아와의 만남과 합작 시작에서 그의 경력은 내리막이었으며 자신의 작품 가격도 떨어지고 있었습니다. 데니스 오설리번,제프 칼리게리가 제작합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