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단독] 세스 로건,스티븐 스필버그 제목 미정 신작 출연

프로필 이미지

세스 로건이 스티븐 스필버그가 연출하는 자신의 아리조나에서의 어린 성장 시절에 기초하는 제목 미정 영화에 출연한다고 데드라인이 소스를 인용해 단독으로 전했습니다. 이 영화에서 그는 삼촌 역을 맡으며 미셸 윌리엄스가 스필버그의 어머니에 영감을 얻은 역을 맡습니다. 2001년 <A.I.> 이후 20여 년 만에 스필버그가 토니 커쉬너와 함께 각본을 맡고 올 여름 촬영을 시작해 올 2022년 중 개봉할 예정이며 커쉬너,크리스티 마코스코 크리거가 제작합니다. 현재 스필버그가 여러 나이대의 아역들에 포함된 어린 스토리텔러에 영감을 준 역을 찾고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