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단독] 브래드 퍼먼,NBA 선수 피스톨 피트 마라비치 전기물 연출

프로필 이미지

브래드 퍼먼이 차기작으로 NBA 올스타 스티브 내시가 발전 중이었던 '피스톨' 피트 마라비치 전기물의 연출,각본을 맡는다고 콜라이더가 단독으로 전했습니다. 내시,에즈라 홀랜드,피터 로슨,제이크 셉티무스,브렛 랩킨이 제작합니다. 처음에 랩킨이 연출,각본을 맡을 계획이었으나 최근에 프로젝트가 구체화하면서 랩킨이 퍼먼에게 임무를 양보했다고 합니다. 이 영화는 1988년 세상을 떠난 직후 제작된 1991년 인디 영화 <더 피스톨: 더 버스 오브 어 레전드> 이전에 말했던 NBA 명예의 전당의 비극적인 삶과 경력이 들어간 선수의 이야기를 그립니다. '피스톨' 피트 마라비치는 아버지인 루이지애나 주립 대학의 프레스 마라비치가 오스카 로버트슨의 모든 득점 기록을 깨고 3점슛 이득 없이 게임당 평균 44.2 득점을 한 것으로 유명한 득점자이자 플레이메이커였습니다. 그는 오늘날에도 서있는 대학 경력 시절 3667점으로 마쳤습니다. 그러나 NBA에서 부상으로 잃어버린 시즌을 보낸 동안 그는 어머니의 자살을 포함해 알콜중독,개인적인 비극과 싸워야만 했습니다. NBA에서 은퇴한 후 그는 제정신이 아닌 상태에서 지하 폭탄 방공호를 만들었고 UFO학을 배웠습니다. 그러던 그의 삶은 신을 믿고 결국 힘들게 성공한 아버지와 평화,용서를 찾게 되었을 때 드라마틱하게 바뀌었습니다. 피스톨 피트는 자신이 사랑한 농구를 하는 동안 40세에 갑자기 세상을 떠났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