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폴 다노,스티븐 스필버그 제목 미정 신작 출연

프로필 이미지

폴 다노가 스티븐 스필버그가 연출하는 자신의 어린시절에 기초하는 제목 미정 신작에 출연한다고 콜라이더가 전했습니다. 스필버그가 연출과 함께 각본을 맡는 이 영화에서 그는 스필버그의 아버지 역을 맡으며 또한 미셸 윌리엄스가 그의 어머니,세스 로건이 그가 좋아한 삼촌 중 한 명으로 출연할 예정입니다. 토니 커시너가 각본을 맡을 이 영화는 이전 영화에서도 다뤗던 부모의 별거가 있었던 아리조나에서의 성장기를 그립니다. 1990년대까지 스필버그는 아버지가 어머니를 떠났다고 알고 있었지만 실제로는 어머니가 다른 남자와 사랑에 빠졌으며 아이들을 어머니에게 두는 걸 분개한 아버지가 자신들의 별거의 진짜 이유를 비밀로 유지하고 비난을 했다고 합니다. 이 영화는 올 2022년 개봉을 목표로 올 여름 제작을 시작할 예정입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