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단독] 크리스 데이비스,복싱 선수 조지 포먼 전기물 출연

프로필 이미지

크리스 데이비스가 조지 틸먼 주니어가 소니에서 연출하는 두 번이나 월드 헤비웨이트 챔피언에 오른 복싱 선수 조지 포먼 전기물에 출연한다고 데드라인이 단독으로 전했습니다. 이 영화에서 데이비스가 주인공을 맡으며 설리반 존스가 전설적인 선수 무하마드 알리 역을 맡습니다. 이 영화는 자이르 강에서 알리와 정글 싸움으로 세계 헤비웨이트 챔피언,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이후 설교자로 45세에 복싱 역사상 최고령 헤비웨이트 챔피언이 되어 링에 돌아올 때까지 그의 삶과 시간을 그립니다. 프랭크 볼드윈,틸먼 주니어,댄 고든이 각본을 맡고 피터 구버,데이비드 젤론이 제작하며 올 10월 중 제작을 시작합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