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아기 기저귀 - 하기스매직팬티 , 보솜이, 네이처러브메레

프로필 이미지

첫째를 키우며 시중에 나와있는 기저귀들을 참 많이도 써봤다. 하기스, 팸퍼스, 리베라, 보솜이, 네이처러브메레, 슈퍼대디, 페넬로페, 슈베스, 군, 마미포코, 나비잠, 베피스, 메리즈, 올러브, 폴맘, 토디앙 등... 많기도 하다. 무엇을 쓰던 발진이 없는 편이라 바꾸는데 부담이 없었다. 비싼게 좋은 건 아니지만 저렴이는 금방 축축해지는 듯 했다. 외국 제품은 대부분 사이즈가 작게 나왔고(외국아가들과 체형이 다른가...), 냄새가 심했다. 일본제품은 원전사고이후 불매했다. 가장 선물하기도 좋고 무난한 건 하기스였고, 가격대비 만족스러운 건 네이처러브메레였다. 그래서 둘째는 큰 고민없이 이 두 가지 조합으로 키우면서 가끔 다른 것도 사보고 있다. 왼쪽부터 네이처러브메레,보솜이,하기스 이번엔 보솜이까지 3가지를 번갈아 쓰고있다. 한 가지만 쓰면 발진이 날 것 같다는 생각에.. 늘 두 가지 이상 구비해놓는다. 내거네? 기저귀는 몸무게로 구분하고, 뒤집기 전에는 밴드형, 뒤집은 후에는 팬티형을 입히는게 편하다. 가격은 밴드가 더 싸다. 지금 우리둘째 몸무게는 9개월 8.8kg정도이다. 하기스는 3단계를 쓰고, 다른 브랜드는 대형을 입히고 있다. 보통 대형은 8~11kg전후로 권장인데 적당히 잘 맞는다. 약간 여유있게 입히면 엉덩이에도 안끼고 더 편해보인다. 2020년형 하기스 매직팬티 컴포트. 1장당 298원 (3단계 팬티형) 센스있는 궁둥...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