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확정일자 받고 주민등록을 잠시 다른곳으로 옮긴경우 대항력은 유지되나요?

프로필 이미지

Q 얼마전에 아파트에 전세로 들어왔습니다. 전세로 들어오는 그날 전입신고를 하였고 확정일자도 같이 받아두었습니다. 그런데 집주인이 사정이 있어서 한달만 다른곳으로 주소지를 이전해달라고 하였습니다. 너무나도 간곡히 요청을 해서 저희 식구 모두 다른곳으로 주소지를 이전하였고 지금은 다시 현재 살고있는곳으로 전입신고를 하였습니다. 그런데 저희 식구가 다른곳으로 전입을 한 동안 집주인이 해당 주택을 담보로 대출을 받았는데 저희는 대항력이 유지가 될까요? A 민사특별법의 주택임대차보호법상 주민등록으로인한 대항력은 그 대항력 취득시에만 구비하면 족한것이 아니라 대항력을 유지하기위해서 주민등록이 존치되어야 합니다. 따라서 전입신고를 하여 대항력을 갖추고 확정일자를 통하여 우선변제권을 획득한 임차인이라고 할지라도 주민등록을 다른곳으로 이전했다면 대항력과 우선변제권은 상실하게 됩니다. 확정일자를 통한 우선변제권도 대항력이 전제가 되어야 하므로 전입신고를 하였다가 다른 주소지로 주소지를 이전한 경우 기존에 취득하였던 대항력과 우선변제권을 잃게 됩니다. 그렇다면, 처음에 이사를 들어올 때, 전입신고를 하였고 확정일자를 받았다고 가정했을 때, 그 시기에 해당 주택을 담보로 한 근저당권이 없었다면 선순위 임차인으로써 대항력과 우선변제권이 있었을것입니다. 그러나 전입을 다른곳으로 이전한 사이에 집주인이 해당 주택을 담보로 근저당권을 설정한 이후 전입신고를 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