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챔피언스리그]FC바이에른 뮌헨 10경기 전승 괴물같은 저력으로 결승 안착

프로필 이미지

출처: 골글로벌 sns 바이에른뮌헨은 괴물이다. 바이에른은 코로나19 팬데믹 여파로 8강 이후 토너먼트가 단판 승부로 벌어지는데도 4강까지 42골을 넣었다. 바이에른은 8강에서 바르셀로나를 상대로 8골을 넣더니 한국시간으로 20일 새벽 포르투갈 리스본에 있는 에스타디우 주제 알발라데에서 올랭피크리옹과 한 ‘2019-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이하 UCL)’ 준결승전에서도 3골을 넣으며 3-0으로 이겼다. 올 시즌 UCL 10경기에서 42골(경기당 4.2골)을 기록했다. 바이에른은 UCL 역사상 단일 시즌 40골을 넘긴 네 번째 팀이 됐다. 1999-20시즌 바르셀로나(45골), 2013-14시즌 레알마드리드(41골), 2017-18시즌 리버풀(41골)만이 40골 이상 넣었다. 출처: 바이에른뮌헨 sns 바이에른은 8강 이후 단판 경기만하고도 역사에 남을 공격적인 팀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역대 최다골 기록을 넘어설 수 있을지는 모르지만, 이미 평균득점(4.2골)은 역대 최고기록인 2017-18 파리생제르맹 평균 3.4골을 넘어섰다. 바이에른은 올 시즌 가장 공격적인 팀이다. 슈팅도 230개로 가장 많다. 2위 라이프치히는 슈팅이155개에 불과하다. 유효슈팅도 1위(99개)로 2위 맨체스터시티(65개)와 차이가 크다. 바이에른은 준결승에서 리옹을 상대로도 슈팅 19개(유효슈팅 7개)를 기록했다. 득점 1위 로베르트 레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