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독일축구협회-오피셜]여름 이적 시장 마감 기한 연장 10월 5일

프로필 이미지

독일이 이적시장 마감 기한을 연장한다. 보통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가 여름이적 시장이었지만 코로나19로 인한 특수성을 고려해 10월 5일을 마감일로 정했다. 독일축구협회는 2020년 6월 30일(한국시간) 보도자료를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영향으로 이적시장 기간을 조정하기로 결정했다. 고 전했다. 새로 정해진 이적시장 마감 기한은 2개의 파트로 나뉜다. 우선 7월 1일 하루 동안 이적시장이 운영된다. 7월 1일 이전 이적이 확정된 선수들의 등록을 위한 행정 절차가 마무리된다. 그리고 다시 이적시장 문이 닫힌다. 2번째 이적시장은 7월 15일부터 10월 5일까지 열린다. 기존 계획은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였는데 독일 분데스리가는 6월 28일을 기해 1부, 2부리그 일정을 마무리했지만 타 국가 리그 일정도 고려했다. 아직 프리미어리그와 라리가, 세리에A 등은 한창 리그가 진행 중이다. 독일축구협회는 유럽축구연맹(UEFA) 집행위원회의 권고에 따라 10월 5일까지 모든 이적작업이 마무리될 수 있도록 할 것이다. 각 팀의 2020-21 시즌 유럽대항전에 출전한 선수들은 10월 6일이 등록 마감 기한이다. 라고 덧붙였다. #프리미어리그 #유럽축구 #스페인올리브 #분데스리가#독일축구#여름#이적시장#코로나1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