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여자축구]국가대표 미드필더 조소현 WSL토트넘 위민 임대 이적

프로필 이미지

여자 축구국가대표 베테랑 미드필더 조소현(33)이 잉글랜드 여자슈퍼리그(WSL) 토트넘 위민으로 임대 이적했다. 남자 대표팀의 ‘캡틴’이자 토트넘을 대표하는 스타인 손흥민(29)과 한지붕에서 지내게 됐다. 2021년 1월 29일(한국시간) 토트넘 구단은 웨스트햄 소속으로 뛴 조소현을 임대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2009년 수원시설관리공단에서 프로로 데뷔해 인천현대제철에서 꽃을 피운 조소현은 2016년 고베 아이낙(일본) 유니폼을 입으며 해외 리그에 처음 도전했다. 이후 2018년 아발스네스(노르웨이)를 통해 유럽 무대에 입성한 그는 2019년 웨스트햄을 통해 지소연(첼시 레이디스)에 이어 한국 여자 선수로는 두 번째로 WSL에 진출했다. 토트넘 구단은 조소현이 등번호 11 유니폼을 입고 뛸 것이라고 전했다. “조소현은 2019년 FA컵 준결승 레딩과 경기에서 승부차기 마지막 키커로 나서 팀을 사상 첫 결승에 진출시켰다. 그는 한국에서 가장 뛰어난 여자 선수 중 한 명이며 데뷔 이후 A매치 126경기로 최다 출전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2015년 FIFA 여자월드컵 주장을 맡으면서 한국 역사상 첫 16강 진출에 이바지했다.” 고 자세히 소개했다. 조소현의 합류에 손흥민도 구단 SNS을 통해 환영한다고 반겼다. https://www.instagram.com/p/CKn56FCJqYp/?igshid=1ebr67f38cni #잉글랜드축구 #토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