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코파 델 레이]2020-21스페인 국왕컵 결승전 메시 멀티골로 바르셀로나 우승

프로필 이미지

리오넬 메시가 멀티골을 넣은 바르셀로나가 스페인 국왕컵(코파 델 레이) 정상에 올랐다. 바르셀로나는 2021년 4월 18일(한국시간) 스페인 세비야의 에스타디오 올림피코 데 라 카르투하에서 열린 2020-21시즌 국왕컵 결승 아틀레틱 빌바오와의 경기에서 4-0으로 크게 이겼다. 바르셀로나는 메시가 2골을 터트리며 공격을 이끌었고, 앙투안 그리즈만, 프랭키 데용이 연속골을 넣으며 완승을 거뒀다. 바르사는 2017-18시즌 이후 3년 만에 통산 31번째 국왕컵 정상을 차지했다. 반면 두 시즌 연속 결승에 올랐던 빌바오는 모두 준우승에 그쳤다. 이날 전반을 0-0으로 마친 바르사는 후반 들어 공격력이 폭발했다. 후반 15분 데용의 패스를 그리즈만이 밀어 넣어 결승골을 넣었고, 3분 뒤에 데용의 헤딩슛이 나오며 2-0까지 달아났다. 메시는 후반 23분 골을 터트리며 승리를 자축했고, 4분 뒤 팀의 4번째 득점까지 쏘아 올리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이날 2골을 추가한 메시는 시즌 30번째 골을 넣으며 2008-09시즌(38골)부터 13시즌 연속 30득점 이상 기록을 달성했다. 바르셀로나의 로날드 쿠만 감독은 이번 시즌을 앞두고 지휘봉을 잡은 뒤 첫 우승컵을 품었다. 바르셀로나의 이번 시즌 첫 트로피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