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오피셜]레알 마드리드, 유벤투스, FC바르셀로나 유러피언슈퍼리그 포기하지 않는다

프로필 이미지

레알 마드리드, FC바르셀로나, 유벤투스 슈퍼리그 포기 않겠다 최근 축구계를 뒤흔들었던 슈퍼리그 이슈가 아직 마무리 되지 않았다. 지난 4월 중순 레알, 바르셀로나, 유벤투스를 포함해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AC밀란, 인터밀란,맨체스터 시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토트넘 훗스퍼, 리버풀, 첼시, 아스널까지 총 12팀이 슈퍼리그 참가를 발표했다. 하지만 유럽축구연맹(UEFA), 국제축구연맹(FIFA),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이탈리아 세리에A의 거센 반발이 컸다. 슈퍼리그를 반대하며 해당 12팀은 UEFA챔피언스리그는 물론 자국 리그 참가도 허용되지 않을 것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결국 맨시티를. 시작으로 잉글랜드 구단 6팀 모두 탈퇴를 선언했고 현재는 AC밀란과 인터밀란, 아틀레티코까지 총 9팀이 슈퍼리그 불참을 선언한 상태다. UEFA는 2021년 5월 7일(한국시간) “슈퍼리그 창설 멤버 중 탈퇴 입장을 밝혔던 12팀은 해당 프로젝트가 실수였다는 것을 인정하면서 사과의 뜻을 전했다. 향후 이들은 UEFA 승인 대회에만 참가하며 이를 이행하지 않을 시 1억 유로(약 1,352억 원)의 벌금을 내야 한다. 해당 클럽들은 1,500만 유로(약 203억 원)에 더해 다음 한 시즌 동안 발생하는 UEFA 주관 대회 수익 중 5%를 기부해야 한다. 이러한 협의 내용들이 지키지 않을 경우 5,000만 유로(약 6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