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바이에른 뮌헨-오피셜]칼 하인츠 루메니게 CEO 퇴임, 올리버 칸 취임

프로필 이미지

바이에른 뮌헨 새 CEO 올리버 칸 취임 바이에른 뮌헨은 2021년 6월 1일(한국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칼 하인츠 루메니게 최고경영자(CEO)가 오는 6월 30일자로 퇴임하고 골키퍼 레전드 올리버 칸이 후임으로 취임한다고 발표했다. 루메니게 CEO는 “지금이 전략적으로 가장 합리적이고 논리적인 시간이다. 우리는 회계 연도 말에 접어들었고 동시에 새로운 코칭스태프로 새로운 국면을 맞이한다. 새로운 시즌은 새로운 CEO인 칸의 책임이며 뮌헨 미래의 책임이기도 하다” 고 강조했다. 루메니게 CEO는 당초 2021년 12월 31일 퇴임 예정이었다. 하지만 본인이 구단과 긴밀한 협의를 거쳐 2020-2021시즌 종료와 함께 현직에서 물어나기로 결정했다. 독일의 전설적인 공격수 출신인 루메니게 CEO는 1974년부터 1984년까지 바이에른 뮌헨 선수로 활약했다. 분데스리가에서 310경기에 출전, 162골을 기록하는 등 총 422경기에서 217골을 넣었다. 독일 스트라이커 계보를 이은 그는 3차례 분데스리가 득점왕에 오르는 등 뮌헨을 명문으로 만드는데 힘을 보탰다. 특히 그는 유로 1980 우승, 1982년과 1986년 월드컵에서 연속 준우승을 차지했고 발롱도르도 2회 수상했다. 차범근 전 감독과 맞대결을 펼쳐 국내팬들에게 더욱 친숙하다. 1991년 뮌헨 부사장에 취임한 루메니게는 2002년 2월부터 CEO에 올랐다. 뮌헨은 루메니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