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2022카타르 월드컵]아시아 지역 2차 예선 대한민국vs레바논 2:1 역전승 송민규 동점골, 손흥민 페널티킥

프로필 이미지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H조 조별리그 대한민국vs레바논 2대1 역전승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중동의 침대축구를 극복하고 조 1위로 월드컵 아시아 최종 예선에 진출했다. 월드클래스 주장 손흥민(29·토트넘 홋스퍼)이 눈부신 활약으로 답답했던 경기 흐름을 바꿨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 국가대표팀은 13일 고양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H조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레바논에 2대1로 역전승했다. 이날 승리로 5승1무를 기록한 대표팀은 월드컵 아시아 최종 예선에 조 1위로 진출한다. 대표팀의 전반전 경기력은 좋지 못했다. 수비 실수로 레바논에 선제골을 내주면서 악명 높은 침대축구가 시작됐기 때문이다. 승리가 반드시 필요했던 레바논은 골을 넣은 전반 15분 이후 골키퍼를 제외한 10명 전원을 중앙선 아래에 배치해 두 줄 수비를 가동했다. 대표팀은 전반 45분 동안 전술다운 전술을 시험해 볼 기회조차 없었다. 손흥민과 황의조(보르도)를 중심으로 한 화려한 공격진도 소용없었다. 두꺼운 수비벽에 번번이 템포를 끊는 중동 축구를 경험한 벤투 감독이 경기장 옆에 있던 대기심들에게 항의하는 모습도 자주 나왔다. 그렇게 전반전은 0대1로 끝났다. 후반전 이른 시간에 골을 넣지 못하면 답답한 축구가 계속될 흐름에서 혈을 뚫은 건 손흥민이었다. 후반 5분 세트피스 상황에서 손흥민은 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