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도쿄올림픽]유도 남자 100kg급 조구함 연장전 한판패 은메달 획득

프로필 이미지

도쿄올림픽 유도 남자 100kg급 조구함 은메달 획득 연장전 한판패 2021년 7월 29일 조구함(29, KH그룹 필룩스)이 값진 은메달을 추가했다. 조구함은 일본 무도관에서 열린 도쿄 올림픽 유도 남자 100kg급 결승전에서 울프 아론(일본)에게 연장전 한판패했다. 조구함은 아론 울프와 팽팽한 탐색전을 펼치며 잡기 싸움이 치열해 서로 공격하기 힘들었고 지도를 하나씩 받았다. 좀처럼 기술을 걸 수 없는 용호상박의 실력. 골드스코어로 승부가 결정되는 연장전으로 갔다. 조구함은 소극적인 경기 운영을 지적받아 지도를 받았지만, 울프 아론도 잡기 싸움에서 도복을 막아 지도를 받았다. 지도 두 개씩, 그리고 떨어지는 체력. 벼랑 끝 대결이었다. 본 경기 4분과 연장전 5분이 넘어간 시점, 마지막에 웃은 건 울프 아론이었다. 지친 조구함은 울프 아론의 안다리후리기에 방어하지 못하고 뒤로 넘어갔다. 한판이었다. 체력이 너무 떨어진 게 패인이었다. 조구함은 소중한 은메달을 획득했다. 지금까지 한국 유도는 도쿄에서 안바울과 안창림이 따낸 동메달 2개에 성적이 그치고 있었다. 이제 은1, 동2가 됐다. 조구함은 바라고 바라던 올림픽 메달을 목에 걸었다. 조구함은 2016년 리우 올림픽에서 아르템 블로셴코에게 한판으로 져 16강에서 탈락했었다. 올림픽 3개월 전 다친 왼쪽 무릎 전방십자인대가 문제였다. 올림픽을 마치고 힘든 치료와 재활을 거쳤다. 인고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