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네덜란드 축구협회-오피셜]예전 맨유 사령탑 판 할 대표팀 감독 부임 2022카타르 월드컵까지

프로필 이미지

판 할 네덜란드 대표팀 감독 부임 네덜란드축구협회는 2021년 8월 4일(한국시간) 판 할 감독 선임을 발표했다. 수석코치는 다니 블린트 전 감독이 맡고, 계약기간은 2022 카타르월드컵까지다. 판 할 감독은 지난 2016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에서 경질된 후 5년 만에 감독으로 복귀하게 됐다. 유로2020에서 부진했던 네덜란드는 데 보어 감독이 물러났고 판 할 감독이 지휘봉을 잡게됐다. 판 할 감독은 그 동안 아약스(네덜란드) 바르셀로나(스페인) 바이에른 뮌헨(독일) 등을 이끌며서 다양한 리그에서 우승을 차지한 경험이 있다. 맨유에서는 2015-16시즌 FA컵 우승을 이끌었다. 판 할 감독은 네덜란드 대표팀 감독으로 부임한 것은 이번이 3번째다. 판 할 감독은 지난 200년부터 2002년까지 네덜란드 대표팀을 이끌었지만 네덜란드는 한일월드컵 유럽예선에서 탈락했다. 이후 판 할 감독은 2014년 브라질월드컵에서 네덜란드를 맡아 팀을 4강에 올려놓았다. 판 할 감독은 그 동안 네덜란드 대표팀에서 감독으로 27승11무5패를 기록했다. 판 할 감독은 “네덜란드 축구는 항상 내 마음에 있었고, 국가대표팀 감독은 우리 축구 발전을 위한 핵심 위치라고 생각한다. 네덜란드 대표팀 감독으로 선임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시간이 없다. 다음 예선전과 본선 출전이 당장 중요하다” 고 소감을 밝혔다. 판 할 감독의 네덜란드 대표팀 복귀전은 다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