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독일, 첼시 레전드 미드필더 미하엘 발락 안타까운 소식 18세 아들 오토바이사고로 사망

프로필 이미지

독일 레전드 미드필더 미하엘 발락 18세 아들 에밀리오 오토바이사고로 사망 미하엘 발락에게 큰 비극이 닥쳤다. 영국 '미러'는 2021년 8월 5일(한국시간) “첼시의 영웅 미하엘 발락의 18세 아들 에밀리오가 교통 사고로 사망했다" 고 보도했다. 첼시와 독일 대표팀에서 맹활약했던 레전드 발락의 18세 아들이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 큰 충격을 주고 있다. 발락은 과거 동거하던 여자 친구와 3명의 아들을 가졌다. 에밀리오는 발락과 전 여자친구 사이에서 가진 두 번째 아들이었다. 미러는 “발락의 18세 아들 에밀리오는 포르투갈에서 4륜 오토바이 사고로 세상을 떠났다. 에밀리오는 발락이 몇 년 전 포르투갈 리스본에 구입한 집 가까운 곳에서 오토바이 사고가 났다" 고 전했다. 포르투갈 방송 ‘TVI24’는 “새벽 2시 10분경 에밀리오가 사고를 당했고 출동한 소방대원의 구조를 받았지만 에밀리오는 생명을 잃고 말았다” 고 보도했다. 아직 사고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알려지지 않고 있다. R.I.P

Top